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보제약, 아산공장 생산설비 美승인

최종수정 2016.06.27 10:45 기사입력 2016.06.27 09: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종근당홀딩스의 원료의약품 계열사 경보제약(대표 강태원)은 최근 아산공장내 무균 GMP(품질관리기준) 생산설비가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생산승인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충남 아산의 경보제약 무균 GMP 생산시설

충남 아산의 경보제약 무균 GMP 생산시설


앞서 경보제약은 지난 2월 항생제 원료의약품인 세프트리악손의 미국 수출을 위해 생산시설 FDA실사를 진행한 바 있다.

세프트리악손은 폐렴과 기관지염 등에 사용되는 항생제의 원료의약품으로 경보제약이일본,중국 등으로 수출하고 있는 대표 품목이다.
경보제약은 이번 FDA승인으로 세프트리악손의 미국 판매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경보제약 관계자는 "이번 FDA 승인으로 경보제약의 생산설비와 제품의 우수성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며 "다른 해외 국가에서도 승인 절차를 진행해전 세계 14억 달러 규모에 달하는 세프트리악손 시장 공략에 적극 나설 예정"이라고 말했다.

경보제약의 무균 GMP 생산설비는 세파계 항생제 세프트리악손, 세프티족심, 세포테졸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지난 2월 유럽 의약품품질위원회(EDQM)에서도 승인을 받은 바 있다.
지연진 기자 gy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