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5개 회사 공시 한 번에 조회…23일 '정부3.0 공시정보제공' 서비스

최종수정 2016.06.22 12:00 기사입력 2016.06.22 12:00

댓글쓰기

5개 회사 공시 한 번에 조회…23일 '정부3.0 공시정보제공' 서비스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여러 회사의 주요 공시정보를 동시에 비교하고 전체 상장회사의 최근 3년 동안 재무정보를 일괄 조회할 수 있는 '정부3.0 공시정보제공' 시스템이 23일부터 본격 가동된다.

22일 금융감독원은 공시정보와 재무정보를 손쉽게 조회하고 비교할 수 있도록 '정부 '정부3.0 공시정보제공'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금감원 전자공시시스템 홈페이지에 접속해 상단의 '정부3.0 공시정보제공' 메뉴를 클릭하면 된다.
'정부3.0 공시정보제공' 서비스의 하위메뉴는 사업보고서 주요정보조회, 재무정보조회, 재무정보 일괄다운로드 등으로 구성했다. 메뉴별로 화면조회, 엑셀 다운로드, 텍스트 다운로드 등 다양한 방식의 다운로드도 가능하다.

이 시스템으로 최대 5개 회사의 6개 비(非)재무정보를 한 번에 조회할 수 있다. 6개 비재무정보는 증자현황, 배당에 관련 사항, 최대주주 현황, 임원 현황, 직원 현황, 이사·감사의 개인별 보수 현황 등이다.

사업보고서에 포함된 최대 5개 회사의 재무제표와 주요 계정과목 조회도 가능하다. 재무상태표의 자산총계, 유동자산, 비유동자산, 부채총계, 유동부채 등 9개 계정과목과 손익계산서의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등 4개 계정과목이 대상이다.
상장회사의 3년 동안 재무제표를 일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기능도 포함됐다. 시스템에 접속해 '재무정보 분석툴'을 다운로드 받아 회사명을 입력하면 부채비율을 비롯해 유동비율 등 기본적인 재무분석을 할 수 있다.

이화선 기업공시제도실장은 "일반 이용자들도 대량의 공시정보를 손쉽게 비교하고 조회할 수 있어 정보의 비대칭성 해소와 공시정보에 기반한 합리적인 투자문화 정착에 기여할 것"이라며 "전체 상장회사의 재무정보에 손쉽게 접근할 수 있어 사회적 감시기능이 강화되고, 기업분석시장도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