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팅크웨어, 동남아 블랙박스 시장 본격 진출

최종수정 2018.09.10 00:03 기사입력 2016.05.23 09:45

댓글쓰기

팅크웨어가 국내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적용한 블랙박스로 동남아시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회사는 아시아 시장 진출의 거점 확보를 위해 지난 20일 싱가포르에서 ‘딜러 컨퍼런스 2016’을 개최했다.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팅크웨어가 국내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적용한 블랙박스로 동남아시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회사는 아시아 시장 진출의 거점 확보를 위해 지난 20일 싱가포르에서 ‘딜러 컨퍼런스 2016’을 개최했다.

동남아시아 딜러 150여명이 참석한 이번 행사에서 팅크웨어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Wi-Fi 기능이 적용된 F770 모델 등 총 5종의 신제품을 공개했다.

특히 야간 영상 보정솔루션인 ‘슈퍼나이트 비전’과 장시간 주차 영상을 저장할 수 있는 ‘타임랩스’ 등 차별화된 신기술은 현장에서 좋은 반응을 끌어냈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팅크웨어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아시아 신규 거래선을 발굴하고, 딜러들과의 비즈니스를 고도화하여 해외 시장 확대를 적극적으로 이어나갈 예정이다.

팅크웨어 관계자는 "블랙박스 매출 성장의 요충지인 싱가포르에서의 성공은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시장 확대로 이어질 것"이라며 "지난 달 공급이 시작된 싱가포르 ‘토요타’와 일본 오토박스(Autobacs)에 이어 추가적인 공급 계약이 예상되는 만큼 당사의 올해 해외 블랙박스 매출은 지난해 대비 2배 이상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