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천구 석수역세권 서남부 지역 새 중심지 변신

최종수정 2016.05.23 08:19 기사입력 2016.05.23 08:19

댓글쓰기

지구단위계획(안) 수정·가결...강남순환도시고속도로, 신안산선 개통 등과 맞물려 지역의 중심지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금천구 석수역세권이 서울 서남부 지역의 새로운 중심지로 탈바꿈할 전망이다.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석수역세권 지역인 시흥3동 970번지 일대에 대한 지구단위계획(안)이 지난 10일 제6차 서울시 도시재정비위원회 심의에서 수정·가결 됐다고 밝혔다.

석수역세권 지역 개발 지침 성격인 지구단위계획(안)이 심의 통과됨에 따라 시흥대로변은 주거·업무·상업 복합시설이 들어설 수 있게 됐다.

또 철재상가 배후 주거지역은 호암산 자연경관과 조화를 이루며 인접한 안양시 석수동의 아파트 단지와도 균형을 갖춘 중저층 공동주택단지로 개발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
석수역세권 대상지

석수역세권 대상지


일부 특별계획가능구역에 대하여는 향후 세부개발계획 제안 결과에 따라용도지역 상향을 통해 민간개발 촉진을 유도할 수 있게 됐다.

이와 관련한 공공기여로서 환승주차장, 구역 내 도로 확장, 문화 체육시설 및 공원·녹지 확충 등을 통해 낙후된 지역 이미지와 생활환경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전망이다.
차성수 금천구청장은 “서울 서남부 시계지역의 새로운 중심지로 변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 발전을 위해 주민들과 소통하며 계획이 하루빨리 실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의를 통과한 계획(안)은 주민공람을 거쳐 서울시에서 결정·고시할 계획이다.

금천구 도시계획과(2627-1562)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