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센, NC에 역전승 4연패 탈출…LG 3연승

최종수정 2016.05.17 21:56 기사입력 2016.05.17 21:56

댓글쓰기

박동원[사진=김현민 기자]

박동원[사진=김현민 기자]


[고척돔=아시아경제 김세영 기자]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가 NC 다이노스에 역전승을 거두고 최근 4연패에서 탈출했다. LG 트윈스는 최근 3연승을 기록했다.

넥센(19승17패)은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NC(19승15패)와의 홈경기에서 6회말 터진 박동원의 역전 스리런 홈런에 힘입어 5-3으로 승리했다.

넥센 선발투수 신재영은 6이닝 5피안타(1피홈런) 1볼넷 2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6승(2패)째를 챙겼다. 타선에선 박동원이 4타수 3안타(1홈런) 3타점으로 팀 승리를 견인했다. NC 선발투수 재크 스튜어트는 5.2이닝 8피안타(1피홈런) 2볼넷 6탈삼진 5실점으로 시즌 4패(3승)째를 당했다.

NC는 2회초 이호준의 솔로 홈런으로 선취점을 뽑았다. 무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선발 신재영의 직구(135㎞) 초구를 우중간의 홈런(시즌 6호·비거리 125m)으로 만들었다. 3회초 추가점을 냈다. 1사 이후 김준환의 3루타로 물꼬를 튼 NC는 박민우의 좌전 적시 1타점으로 3루 주자 김준환을 불러들였다.

넥센은 4회말 한 점을 추격했다. 선두타자 이택근은 좌중간의 2루타를 친 뒤 채태인의 2루 땅볼 때 3루까지 진루했다. 이어 대니 돈의 우전안타로 홈을 밟았다. 넥센은 6회말 2사 1, 2루 이후 역전을 일궈냈다. 고종욱이 좌중간을 빠져나가는 안타(1타점)를 때렸고, 후속타자 박동원이 석 점 홈런(시즌 8호)을 날려 순식간에 5-2, 경기를 뒤집었다.
NC는 8회말 테임즈와 이호준의 연속 안타로 1사 주자 1, 3루 기회를 맞았지만, 박석민이 타석에서 포수 송구방해(아웃)를 범해 기회를 잃었다. 9회말에는 용덕한의 솔로 홈런(시즌 1호)이 나왔으나 더 이상의 추격은 없었다. NC는 3연패에 빠졌다.

한편, LG(17승17패)는 kt(17승19패)를 상대로 한 수원 원정에서 9-7로 승리하며 최근 3연승을 올렸다. 원정 4연패도 끊었다. 반면 kt는 홈 3연승을 끝냈다. LG는 5-6 지고 있던 7회초 2사 이후 3안타 3사사구(2볼넷 1사구)를 집중시키며 대거 넉 점을 뽑아 승부를 결정지었다. LG 히메네스는 4타수 2안타 3타점으로 활약했다.

김세영 기자 ksy123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