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바나나'이어 '코코넛'에 빠진 식음료업계

최종수정 2016.04.30 08:00 기사입력 2016.04.30 08:00

댓글쓰기

다이어트와 뷰티 아이템 '코코넛'
'바나나'이어 '코코넛'에 빠진 식음료업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코코넛 음료가 해외 유명 셀러브리티들의 트렌디한 음료로 입소문이 퍼지면서 코코넛 음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뉴욕과 LA 등지에서 출시돼 인기를 끌기 시작한 코코넛 음료는 미국에서 2009년부터 매년 132% 성장(AC닐슨 2013)하며 현재 미국 라이프스타일 음료 시장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카테고리가 됐다.

이러한 시장의 트렌드를 반영해 국내에서도 코코넛을 함유한 식음료 출시가 이어지고 있다. 코코넛을 함유한 음료는 칼로리 부담은 낮고, 즉각적인 수분보충을 도울 뿐 아니라 높은 함량의 칼륨과 전해질 등 풍부한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어 특히 젊은 소비자들에게 다이어트와 미용을 위한 식음료로 주목받고 있다.
또 코코넛은 다른 식재료들과 조화를 이루며 재료의 맛을 돋보이게 하는 장점이 있어 다른 원료와 믹스된 제품들의 출시도 이어지고 있다.

정식품은 여성들 사이에서 다이어트와 뷰티 아이템으로 각광받는 열대과일 코코넛의 과육과 과즙을 통째로 넣은 ‘리얼 코코넛 밀크’를 출시했다. 리얼 코코넛 밀크는 코코넛 본연의 고소하고 부드러운 풍미에 면역력 강화와 다이어트에 도움을 주는 '라우르산' 성분까지 더해져 맛과 건강 모두를 만족시킬 수 있는 제품이다.

이번 신제품은 코코넛 워터 과즙을 발효시켜 만든 나타드코코 알갱이를 넣어 씹는 재미까지 느낄 수 있도록 한 팩 제품과 나타드코코 알갱이는 들어있지 않으나 휴대성과 편의성을 강조한 페트 제품 총 2가지 타입으로 출시됐다.
정식품 이동호 홍보팀장은 "신제픔 '리얼 코코넛 밀크'는 마시기 간편하면서도 피부와 다이어트에도 도움이 되는 '이너뷰티' 건강음료"라며 "다이어트와 미용에 관심이 많은 2030 젊은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비타코코의 '비타코코 코코넛 워터'는 엄선된 어린 그린 코코넛에서 얻은 순수 코코넛 워터로 만든 음료다. 코코넛 워터 농축액을 희석시키거나 얼렸다 녹이는 등의 중간 과정 없이 순수한 코코넛 워터로만 만들었다.

칼륨, 마그네슘 등 전해질이 함유돼 수분 보충과 보습에 탁월한 효과가 있을 뿐 아니라 열량도 낮고 지방과 콜레스테롤이 들어 있지 않아 건강 관리와 다이어트에 좋다. 한국에 출시된 비타코코 코코넛 워터는 3가지 종류로 코코넛 본연의 맛을 즐길 수 있는 퓨어, 파인애플, 피치&망고가 있다.

푸르밀은 코코넛과 망고의 열풍에 발맞춰 주력브랜드인 '비피더스'의 신제품으로 '비피더스 망고&코코넛'을 선보였다. 비피더스 망고&코코넛은 최근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망고, 코코넛에 위산을 통과해 장까지 살아가 장 정착률이 높아 변비개선 등에 효과가 있는 프로바이오틱 유산균 비피더스가 더해진 프리미엄 요구르트이다.

코코넛의 영양과 신선한 망고과즙을 그대로 담은 비피더스 망고&코코넛은 웰빙과 트렌드에 민감한 20-40대 여성을 타깃으로 선보인 제품이다.

켈로그는 코코넛과 청포도가 포함된 '코코넛 그레이프 그래놀라'를 선보이고 있다. 귀리, 보리, 통밀, 옥수수, 쌀 등 몸에 좋은 다섯 가지 곡물을 엄선해 가공한 후레이크에 오트와 밀을 꿀로 둥글게 뭉쳐 오븐에 구워낸 그래놀라가 더해져 영양이 가득 찬 시리얼이다. 풍부한 곡물이 말린 코코넛의 고소함과 쫀득한 식감의 청포도와 잘 어우러진 것이 특징이다.

오뚜기 '아이스 디저트'는 과일 껍질에 샤베트를 담아 과일 느낌을 제대로 살린 제품으로, 코코넛 파인애플, 망고 등 총 7가지 맛이 있다. 그 중, 코코넛 맛 아이스 디저트는 껍질에 코코넛 샤베트를 담아 코코넛의 맛과 모양을 색다르게 즐길 수 있는 제품으로 합성착향료를 사용하지 않았으며 과일맛 그 자체 그대로를 살린 것이 특징이다. 샤베트가 실제 과일 껍질에 담겨 있는 독특한 콘셉트로 보는 재미와 먹는 재미를 동시에 느끼게 할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