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개소세 인하+신차 효과' 3월 완성차, 내수 늘고 수출 줄어

최종수정 2016.04.10 11:00 기사입력 2016.04.10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지난달 완성차 내수 판매가 두 자릿수 증가한 가운데 수출은 감소세를 이어갔다.

산업통상자원부는 3월 완성차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개별소비세 인하와 신차효과, 다목적 차량 판매 호조로 국내판매와 생산은 각각 전년동월대비 15.7%, 생산은 0.2% 증가했다고 10일 밝혔다. 반면 신흥국 경기침체 등으로 수출은 4.6% 감소했다.

먼저 생산은 내수가 큰 폭으로 증가하며, 전년동월대비 0.2% 증가한 41만5175대를 생산했다. 내수 시장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15.7% 증가한 17만3982대를 판매했다.

이는 상반기 개별소비세 인하 효과와 SM6, 티볼리에어, 신형 K7 등 신차효과가 더해진 것으로 풀이된다. 또 싼타페, 스포티지 등 다목적차량도 꾸준히 판매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개소세 인하 연장이 발표된 2월부터 내수판매량이 증가세로 전환되는 등 개소세 인하 정책이 실질적인 내수 판매를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수입차는 개별소비세 인하 등으로 전년 동월과 전월 대비 각각 16.8%, 50.9% 증가한 2만7118대를 판매했다.
수출의 경우 전년동월대비 4.6% 감소한 26만3197대를 기록했다. 미국·호주 등 FTA 관세인하 지역을 중심으로 증가한 가운데, 중동, 중남미 등 신흥국은 경기침체 여파로 감소했다.

다만 1월부터 3월까지 수출 감소폭은 점차 축소(-22.2%→-9.4%→-5.7%)됐다. 금액기준으로는 전월대비 34.4%증가한 40억3000만달러를 수출했다.

자동차부품 수출은 중국 및 신흥시장의 경기침체, 한국계 완성차의 해외생산분 판매 감소 등의 영향으로 전년동월대비 4.1% 감소한 21억7000만달러를 기록했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