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우수농산물 연합판매 3,000억 달성 총력 경주

최종수정 2016.03.20 16:37 기사입력 2016.03.20 16:37

댓글쓰기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강남경)는 18일 농협광주유통센터에서 시군의 우수 농산물 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17개시군 농협연합사업조직 담당자 100여명이 모여 2016년 연합판매사업 3,000억원(작년대비 500억원 증가)을 달성하기 위한 결의를 다짐했다.

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강남경)는 18일 농협광주유통센터에서 시군의 우수 농산물 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17개시군 농협연합사업조직 담당자 100여명이 모여 2016년 연합판매사업 3,000억원(작년대비 500억원 증가)을 달성하기 위한 결의를 다짐했다.


"농업인 조직화를 통한 거래교섭력 강화로 대형유통업체 및 수출시장 적극 공략 다짐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농협전남지역본부(본부장 강남경)는 18일 농협광주유통센터에서 시군의 우수 농산물 판매를 담당하고 있는 17개시군 농협연합사업조직 담당자 100여명이 모여 2016년 연합판매사업 3,000억원(작년대비 500억원 증가)을 달성하기 위한 결의를 다짐했다.

이를 위해 전남농협은 도내 우수한 농산물을 생산하고 있는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고품위 농산물을 생산할 수 있는 기술교육을 적극 실시하여 타도와 차별화함과 동시에 각 지역에 산재해 있는 농업인들의 물량을 규모화하여 대형 소비지시장에 꾸준히 물량을 공급할 수 있는 강한 공선출하회를 육성토록 했다.

또한 2020년까지 1 농협이 공선출하회를 2개 이상 육성해 300개의 튼튼한 공선조직을 확보하는 '공선출하 1230' 운동을 전개한다.

전남농협은 전라남도의 대표 원예브랜드를 개발하여 전라남도 농산물의 인지도를 향상시키고 소비지와 수출시장에 적극 홍보하여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전라남도와 함께 매년 3억원씩 총 9억원을 투자하는 과실브랜드육성사업을 실시한다.
이를 통해 2016년에는 원예농산물브랜드를 개발하여 국내와 해외시장에 적극 홍보함과 동시에 고품위 생산교육을 하여 전라남도를 대표할 수 있는 브랜드의 초석을 다질 계획이다.

이 외에도 시군 연합사업조직이 중심이 되어 적극적으로 해외 수출시장을 개척하여 배·파프리카 외에도 딸기·키위·방울토마토 등 우수한 전라남도의 농산물이 세계로 진출할 수 있는 인프라를 다지도록 하였다.

강남경 본부장은“농업인이 힘들게 생산한 농산물을 제값받고 팔아주는 역할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를 위해 농업인들의 생산기술을 향상시키고 고품위의 물량을 규모화하여 거래교섭력을 높임과 동시에 전남의 대표원예브랜드를 개발하고 국내외의 소비지시장을 적극 개척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