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엄마가 뭐길래' 황신혜 딸 이진이 “이혼한 아빠 미워 사진 잘라버렸다”

최종수정 2016.03.18 08:35 기사입력 2016.03.18 08:27

댓글쓰기

사진=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처

사진=TV조선 '엄마가 뭐길래' 캡처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배우 황신혜가 부모의 이혼으로 힘들었다는 딸 이진이의 고백에 눈물을 흘렸다.

17일 방송된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서는 황신혜, 이진이 모녀의 일상이 공개됐다.

이진이는 엄마 황신혜와 이야기를 하다 “어렸을 때 부모님의 이혼이 내 약점이라 생각했다”며 “친구들이 아빠 얘기를 하면 자리를 피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이진이가 “그 당시에는 엄마랑 이혼한 아빠가 너무 미워 아빠의 사진을 모두 가위로 잘랐다”고 밝히며 “하지만 사춘기가 지나고 나니 아빠가 너무 보고 싶어서 사진을 찾았는데 아빠 사진이 한 장도 없어서 너무 슬펐다”고 고백했다.

황신혜는 “아빠는 지금도 진이를 사랑하고 보고싶어 한다”며 “언젠가 아빠를 만날 날이 있을 것이다”라고 이진이를 위로하며 눈물을 보였다.
한편 ‘엄마가 뭐길래’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