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교육청, 감사원 해임요구 받은 감사관 직위해제

최종수정 2016.03.16 16:42 기사입력 2016.03.16 16: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서울시교육청은 16일 인사위원회를 열어 최근 감사원이 해임을 요구한 김모 감사관에 대한 직위해제를 의결했다고 밝혔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징계 절차가 진행중인 김 감사관이 감사관 직위를 계속 갖고 있으면 감사업무의 공정성과 국민의 신뢰를 저해할 우려가 있을 수 있다는 판단에서 직위해제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감사원은 지난달 말 시교육청 감사관과 직원들의 직무수행에 대한 감사를 마치고 김 감사관을 해임 처분하라고 통보했다.

김 감사관은 지난해 7월 서울의 한 공립고교에서 일어난 교사들의 교내 성추행 사건을 감사하면서 술을 마신 상태로 피해 여교사들을 조사했으며, 업무 지시에 따르지 않는 직원들을 상대로 폭언도 한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김 감사관은 자신의 음주 사실을 시인하면서도 감사원의 감사 결과와 해임 요구가 편파적이고 과도하다며 행정소송 등 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입장이다.
시교육청 일각에서는 조희연 교육감의 사학비리 척결 드라이브에 앞장서온 김 감사관이 내외부의 반발에 따른 내홍으로 중도 낙마했다는 견해도 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