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짜스쿨’에서 4년대계를 세웠어요

최종수정 2016.03.13 14:23 기사입력 2016.03.13 14:23

댓글쓰기

서강석 호남대학교 총장이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알짜스쿨’의 학과별 프로그램인 ‘우리학과 최고’가 실시되고 있는 조리과학과를 깜짝 방문해 새내기들과 함께 초코머핀을 만들어 보는 셰프 체험에 참가했다.

서강석 호남대학교 총장이 신입생 오리엔테이션 ‘알짜스쿨’의 학과별 프로그램인 ‘우리학과 최고’가 실시되고 있는 조리과학과를 깜짝 방문해 새내기들과 함께 초코머핀을 만들어 보는 셰프 체험에 참가했다.


"전국대학 최초 10일간 버라이어티 오리엔테이션 축제 성료"
"꿈 설계, 전공실습·몰입교육·현장교육·명사특강 등 큰 인기"
"학과·전공 이해 통해 목표설정, 4년 대학생활 크로스멘토링"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신입생들의 학과 및 전공에 대한 이해를 높여 성공적인 대학생활을 할 수 있도록 대학생활에 필수적인 학사정보와 다양한 장학제도 등을 파악하며, 자신이 공부하게 될 학과 전공 및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을 체험하는 ‘알짜스쿨’이 큰 호응 속에서 성료했다.

전국대학 최초로 실시된 호남대학교(총장 서강석) ‘알짜스쿨’은 10일간의 최장기 오리엔테이션으로 명사특강, 우리학과 최고, 캠퍼스 런닝맨, 시립국악관현악단 공연, 안정환의 토크콘서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해 또 한 번 주목받고 있다.

알짜스쿨은 지난 2월 29일 오전 11시 2016학년도 입학식을 시작으로 10일간의 일정에 돌입하고 이날 오후 2시 첫 번째 프로그램으로 농촌지역 공고와 지방대 법대 출신으로 사법고시(31회)에 합격해 ‘검찰의 꽃’으로 불리는 검사장에 오른 양부남(54·사법연수원 22기) 광주고검 차장검사가 강사로 초청해 명사특강을 실시했다.

‘정의로운 검사’로 정평이 나있는 양 검사장은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다’를 주제로 강연해 명문대 출신이 주류를 이루는 검찰에서 검사장에 오르기까지의 성공 라이프스토리를 들려주며 2천여 명의 신입생들의 새로운 출발을 격려했으며, 신입생들의 호남대 입학을 축하하는 색소폰 연주도 선사해 신입생 및 재학생들에게 큰 환호를 받았다.
또 자녀들의 새로운 시작을 염려하는 학부모들의 의견 청취와 대학, 교수와의 활발한 소통을 위해 5개 단과대학별로 마련한 교수님과 선배들과의 만남의 시간도 가졌다.

3월 2일부터 3일간 진행된 ‘우리학과 최고’에서는 수강신청부터 학년별 교육과정, 전공 및 비전 설명 등과 함께 전공체험 및 현장견학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선사해 신입생들의 학교 적응을 도왔다.

‘우리학과 최고’ 프로그램은 학과와 전공 분야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높여 애착을 가질 수 있도록 ‘바리스타 체험(식품영양학과)’, ‘셰프 체험(조리과학과)’, ‘소묘대회(미술학과)’, ‘한(韓)패션 팔찌 만들기(의상디자인학과)’, ‘정형도수치료(물리치료학과)’, ‘기내 서비스 체험(항공서비스학과)’ 등 학과별로 전공분야를 실습하는 과정으로 진행됐다. 또 ‘경찰청 과학수사 참관(경찰학과)’, ‘아시아문화전당의 이해(문화산업경영학과)’ 등 현장견학은 물론 전공몰입 교육과 졸업생 선배로부터 생생한 현장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시간도 가졌다.
의상디자인학과 학과체험

의상디자인학과 학과체험


특히 이번 학과별 오리엔테이션 기간 중에는 서강석 총장과 박상철 부총장이 학과들을 깜짝 방문해 신입생들과 대학생활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학과별 전공 체험에 함께 참여하며 신입생들의 대학생활을 응원하고 격려하는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이번 ‘알짜스쿨’에 참여한 조리과학과 이신방(16학번) 양은 “교수님, 선배들과 함께 머핀을 만들며 앞으로 배우게 될 내용을 미리 짐작해 볼 수 있었고 친밀감도 생긴 것 같다”며 “특히 총장님과 함께 머핀을 만들고 나눠먹는 소중한 경험을 통해 대학에 대한 기대감이 커졌다”고 말했다.

한편 3월 7일 진행된 ‘캠퍼스 런닝맨’에서는 신입생 1,666명이 150여 명씩 총 11개 팀으로 나눠 학생과·학사지원과·교양교육원·인력개발센터·학생상담센터·교수학습개발원 등 대학 행정부서와 교내 언론기관인 통합뉴스센터, 도서관 등을 방문해 미션을 수행하며 주요 업무 및 이용 방법 등을 파악했다. 또 학과별 주요 강의실 및 실습실과 동아리방 위치 등을 방문해 인증샷을 찍는 등 캠퍼스 구석구석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3월 8일 오전에는 광주광역시 소방안전본부와 연계해 위급 상황 시 가족과 이웃의 생명을 구할 수 있는 심폐소생술을 배우고 직접 실습하며 심폐소생술의 중요성과 생명의 소중함을 인식하는 기회를 가졌다. 이날 오후에는 호감가는 이미지를 만들기 위한 ‘이미지메이킹’, 미디어의 역할을 이해하고 뉴스 앵커가 되어 보는 ‘신문방송미디어체험’, 도자기 컵을 만들고 디자인 해 보는 ‘세라믹페인팅디자인’, 3D프린터를 이용해 아이디어를 3차원 실물로 구현해 보는 ‘3D프린팅 체험’, 학습 스타일을 파악하고 자신만의 공부법을 찾아보는 ‘대학공부법 알기’와 교내 동아리 밴드·검도·배드민턴·공예·수화 등 20여 가지 비교과 분야를 체험하는 비교과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이어 3월 9일에는 월드컵 4강신화의 주역인 전 축구국가대표 안정환 MBC 축구해설위원을 초청해 신입생들과 함께 토크콘서트를 진행했으며, 신입생들의 멋진 대학생활을 응원하고 축하하기 위한 초청가수 공연(에릭남, 플레이백) 등 화려한 페스티벌이 펼쳐져 신입생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또 3월 10일과 11일에는 학과별 전공 분야 현장견학 및 전공체험·지역봉사형 건전 신입생환영회(건전MT)가 진행됐다.

학생중심의 ‘교육감동 A+대학’ 호남대학교는 신입생들이 학교생활에 빠르게 적응 할 수 있도록 재학생 선배 멘토제와 지도교수와의 면담 등을 대폭 확대해 운영해 왔으며, ‘평생 지도교수제’를 도입해 학생지도를 강화하며 학년별 맞춤 프로그램인 대학생활 세미나·인성함양 세미나·경력개발 세미나·취업지도 세미나를 개설해 입학부터 취업까지 전 과정을 관리해 왔다.


노해섭 기자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