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병호 함평군수 국비 확보 본격 행보

최종수정 2016.03.03 16:01 기사입력 2016.03.03 16:01

댓글쓰기

안병호(왼쪽) 함평군수가 해양수산부를 방문해 노진관(오른쪽 뒤) 연안계획과장에게 함평해수찜 치유센터 건립사업을 설명하고 있다.

안병호(왼쪽) 함평군수가 해양수산부를 방문해 노진관(오른쪽 뒤) 연안계획과장에게 함평해수찜 치유센터 건립사업을 설명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기획재정부 등 7개 부처 방문, 1225억원 확보 총력"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안병호 함평군수가 지역 현안사업 해결과 내년도 국비 확보를 위해 본격적인 행보에 나섰다.

3일 안 군수는 이재영 함평군의회부의장, 관계 공무원 20명과 함께 정부세종청사를 찾아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등 7개 부처를 잇따라 방문했다.
안 군수 일행은 현안사업별로 부처를 방문해 낙후된 지역발전과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국비가 필요함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번 방문에서 함평~해보간 국도 시설 개량사업(429억원), 석창지구 배수개선사업(140억원), 함평해수찜 치유센터 건립(46억원) 등 16개 사업, 1225억원을 확보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특히 이 사업들은 올해 신규 발굴한 사업이어서 낙후된 지역발전을 위한 국비 지원의 필요성과 배경을 적극 설명했다.
손불면 석창지구는 10여 년 이상 바닷물 역류로 침수피해를 입어 주민들의 피해가 극심한 곳으로, 관계부처가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신규 관광명소 조성을 위한 함평해수찜 치유센터 건립 또한 필요성을 적극 호소해 예산확보에 청신호를 밝혔다.

지역 균형발전 및 주민 통행불편 해소를 위해 현재 예비타당성조사가 진행 중인 국도24호선 함평~해보간 국도 시설 개량사업도 강력하게 지원을 요청했다.

안 군수는 “열악한 지방재정만으로는 각종 현안사업과 주민숙원사업을 추진하는 데에 한계가 있다”며 “다각적인 예산확보 노력을 기울여 각종 현안사업을 조속히 완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함평군은 향후 국비 확보 상황을 수시 점검하고 주요 핵심사업은 단계별?시기별 수시 방문을 통해 맞춤식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