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우종, 프리 선언 이후 유재석 소속 FNC와 계약 임박

최종수정 2016.02.12 16:43 기사입력 2016.02.12 16:25

댓글쓰기

조우종, 프리 선언 이후 유재석 소속 FNC와 계약 임박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KBS 간판 아나운서였던 조우종이 프리 선언 이후 새로운 보금자리로 FNC엔터테인먼트를 선택할 것으로 보인다.

12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KBS 간판 아나운서인 조우종이 프리 선언 이후 FNC와 전속 계약을 체결, 방송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라며 "현재 전속 계약에 대해 최종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조우종은 2005년 KBS 31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하며 '무한지대큐', '위기탈출 넘버원'. '체험 삶의 현장', '이야기쇼 두드림',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인간의 조건', '1대100', '나를 돌아봐' 등을 진행, KBS 간판 아나운서의 자리를 지켜왔다.

한편 조우종과 계약할 FNC는 유재석, 송은이, 정형돈, 노홍철, 이국주 등 막강한 예능 라인업을 구축한 곳이다.

특히 FNC는 음반 및 공연 제작, 매니지먼트, 아카데미 사업, 영상 콘텐츠 제작 등 사업 다각화에 나서며 SM·YG·JYP, 빅3의 아성에 도전하는 차세대 엔터테인먼트사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