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우종, '쌍문동 치타' 라미란으로 깜짝 변신…놀라운 싱크로율

최종수정 2016.01.15 17:32 기사입력 2016.01.15 17:32

댓글쓰기

사진=KBS 제공

사진=KBS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조우종 아나운서가 '응답하라 1988'에서 열연 중인 배우 라미란으로 감쪽같이 변신해 웃음을 안겼다.

15일 KBS 쿨FM '조우종의 뮤직쇼'에서 조우종 아나운서가 '쌍문동 치타' 라미란으로 변신했다.

이번 깜짝 변신은 평소 청취자에게 깜짝 재미를 주기 위해 코스프레를 즐겨온 조우종 아나운서가 "안경 벗은 모습이 라미란과 닮았다"는 청취자의 말에 영감을 받아 도전한 것이다.

조우종 아나운서는 "안경을 벗은 내 민낯이 라미란과 닮았다는 의견을 들어 '쌍문동 치타 여사' 라미란 분장에 도전했다"며 "저도 '응답하라 1988' 애청자다. 곧 마지막 회를 앞두고 있는데 애청자의 마음으로 끝까지 지켜보고 기억하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조우종의 뮤직쇼'는 매일 오후 4시부터 6시까지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