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수목원, 바른자세 걷기(노르딕워킹) 체험행사 개최

최종수정 2016.01.27 15:59 기사입력 2016.01.27 15:59

댓글쓰기

바른자세 걷기(노르딕워킹) 체험행사

바른자세 걷기(노르딕워킹) 체험행사

썝蹂몃낫湲 븘씠肄

" 군민들과 함께 숲길에서 노르딕워킹하며 지역과 상생발전 방안 논의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 완도수목원은 29일 완도수목원 사철 푸른 난대 숲길 일원에서 노르딕워킹을 접목한 바른자세 걷기 체험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역명소로 자리매김한 전라남도 완도수목원이 바른자세 걷기운동 체험행사를 통해 완도지역민들에게 먼저 한발 다가서서 지역과 상생 발전하는 계기로 삼고자 마련되었다.

체험행사에서는 완도군생활체육회, 등산동호회원, 완도군산림조합, 공무원 등 완도군민들을 대상으로 노르딕워킹 전문가인 김경태박사(사단법인 노르딕워킹인터내셔널코리아 대표)를 초청하여 노르딕워킹의 장점과 운동법에 대한 강연과 야외 노르딕워킹 체험 위주로 진행된다.

노르딕워킹은 본래 1930년에 핀란드의 크로스컨트리 스키선수들이 여름에 훈련하는 운동법에서 유래되었는데, 남녀노소 누구나 자기 체력에 맞게 운동 강도를 조절 할 수 있고, 특히 심장과 무릎, 관절에 오는 부담이 적어 무리한 운동을 하지 못하는 이에게도 참 좋은 운동이다.

또한 평소 사용하지 않았던 상체부위와 상체 근육을 90% 이상 사용하는 전신운동으로 다이어트에 효과적인 운동이며, 현재 유럽과 미국을 중심으로 40여 개국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생활체육운동이다. 국내에는 불과 몇 년 전 걷기 열풍이 선풍적으로 일어나면서부터 보급되기 시작했다.
한편 지난해 12월15일에 전라남도와 독일노르딕워킹협회와 고흥군은 노르딕워킹 지도인력 양성과 운영, 노르딕워킹 전문코스 개발, 국제행사 유치 등의 상호협력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전라남도 관계자는 완도수목원과 고흥 팔영산 등의 우수 산림자원을 산림휴양·치유와 노르딕워킹 전문코스 등으로 개발하여 각광받는 관광지로 가꾸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에 완도수목원에서는 완도 오봉산과 완도수목원 일원의 완만하게 조성된 임도와 숲길을 휴양과 노르딕워킹의 최적에 장소로 가꾸어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며 금년 4월부터 완도수목원 방문객을 대상으로 노르딕워킹 체험교실을 시범운영할 예정이다.

오득실 완도수목원장은 “완도수목원은 완도와 전라남도의 보물이다. 지역민들이 쉽고 편하게 이용하여 건강과 여유를 얻고 더 나아가 지역민들이 완도수목원을 잘 활용하여 새로운 부가가치를 창출해 지역과 완도수목원이 상생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