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당 "문재인 기자회견, 언행불일치만 확인"

최종수정 2016.01.19 15:03 기사입력 2016.01.19 15: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새누리당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신년기자회견에 대해 "언행불일치만 확인했다"고 비판했다.

김용남 새누리당 원내대변인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문재인 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유능한 경제정당, 든든한 안보정당으로 거듭나고 있다고 밝혔지만, 실상과 맞지 않는 선전 문구에 불과하다는 느낌을 지울 수 없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과 ‘기업활력제고 특별법’ 등 경제활성화 법안들의 처리를 가로 막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이 경제정당을 표방하는 것은 모순"이라며 "또한 테러로부터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테러방지법’과 북한 주민의 인권을 향상시키기 위한 ‘북한인권법’을 10년 넘게 발목잡고 있는 야당이 안보정당을 운운하는 것은 기가 막힌 노릇이다. 언행불일치(言行不一致)의 극치다"라고 비판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더욱이 문재인 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강력한 수권정당이 되겠다며 야권연대로 힘을 모을 것을 강조하였다"며 "집단탈당 사태가 있은 지 얼마나 되었다고 벌써 연대를 언급하는지 이해하기 어렵다. 그렇다면 지금의 야권 분열 상황은 선거 직전 연대로 인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연출이 아닌지 의심스럽다"고 꼬집었다.

그는 "더불어민주당에게 강력히 촉구한다. 경제정당, 안보정당, 수권정당의 정치구호만 외칠 것이 아니라 처리가 급한 민생경제법안과 안보법안의 처리부터 행동에 나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