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석훈♥최선아, 설 특집 프로그램이 이어준 부부

최종수정 2016.01.18 07:42 기사입력 2016.01.18 07:42

댓글쓰기

이석훈, 최선아. 사진=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 방송캡처

이석훈, 최선아. 사진=MBC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그룹 SG워너비의 이석훈과 발레리나 최선아가 백년가약을 맺은 가운데 두 사람의 첫 만남이 재조명되고 있다.

이석훈은 3살 연하의 최선아를 2011년 MBC 설 특집 프로그램 '두근두근 사랑의 스튜디오'에서 처음 만났다. 당시 두 사람은 1차 커플이 됐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며 최종 커플이 됐다.
이 프로그램 출연을 계기로 두 사람은 본격적인 만남을 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석훈은 17일 최선아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