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의회 야당 "남경필지사 인기영합적 발언 분노"

최종수정 2016.01.15 15:51 기사입력 2016.01.15 15:51

댓글쓰기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이 남경필 경기지사의 15일 주간정책회의 발언에 대해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자기 유리한 대로 해석하고 호도하는 언행을 삼가라고 촉구했다.

도의회 더민주당은 이날 '남경필 지사, 경기도 재정 고려조차 않는 인기 영합적 발언 중단해야'라는 제목의 대변인 성명을 통해 "남 지사가 오늘 주간정책회의에서 언론보도에 나온 모 의원의 '어린이집 누리과정 예산 1년치 경기도 전액 편성' 발언을 근거삼아 '상당한 진전이고 대화의 물꼬가 트였다'고 말했다"며 "남 지사는 언론보도를 인용해 발언하려면 최소한 언론 정확성부터 확인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더민주당은 이어 "남 지사는 당 대표에게 확인조차 않고 보도자료까지 낸 행위에 대해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이처럼 발언하는 것은 문제를 더욱 꼬이게 만든다"고 경고했다.

나아가 "누리과정은 박근혜 대통령의 공약으로 중앙정부가 부담해야 한다는 당의 공식 입장에 변화가 없다"며 "재정 상태를 고려하지 않고 무작정 5459억원의 누리과정 예산 투입은 심각한 위기를 초래할 수 있다. 남 지사는 경기도 지사임을 망각해서는 안 된다. 국회의원이 아님을 명심해 인기영합적 발언을 중단하기 바란다"고 주장했다.

특히 "다시 한 번 당의 공식입장이 아닌 견해에 대해 자기 유리한 대로 해석하고 호도하며, 오보와 혼선을 유발하는 언행을 할 경우 남 지사와의 관계가 심각한 결과를 초래할 수 있음을 경고한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