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가맨' 야다 기타리스트 이재문 '미생' 연출 PD로

최종수정 2016.01.06 16:33 기사입력 2016.01.06 16:33

댓글쓰기

'야다' 이재문.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야다' 이재문. 사진=JTBC '투유 프로젝트-슈가맨'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슈가맨'에 출연한 야다 이재문이 PD로 활약하고 있다는 소식이 주목받고 있다.

5일 방송된 JTBC '슈가맨'에는 밴드 야다가 출연해 많은 이들의 향수를 자극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유희열은 야다에게 "얼마 만에 무대에 오르는 것이냐"고 질문하자 야다는 "15년 만에 무대에 오른 것 같다"고 답했다.

야다의 1집 리더이자 기타리스트 이재문은 "방송 일을 하고 있다. '미생'을 연출했다. 지금은 '시그널'을 준비 중이다"라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유재석은 "야다 때문에 나오신 게 아닌 것 같다"고 말해 폭소케 했다.
한편 야다 멤버 전인혁은 "그간 계속 노래하고 있다. 크고 작은 공연을 했는데 티가 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김다현과 장덕수는 뮤지컬을 하고 있다고 근황을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