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프로배구 남녀 올스타들 '심폐소생술' 배운다

최종수정 2018.09.12 06:47 기사입력 2015.12.23 12:00

댓글쓰기

24일 중앙소방학교에서 '소화기·심폐소생술·자동심장제세동기' 사용법 등 소방안전 체험 예정

심폐소생술 가이드 교육받는 교육생 /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김봉수 기자] 요즘 한창 인기가 치솟고 있는 프로배구 남녀 스타 선수들이 심폐소생술과 소화기 사용법을 배워 스스로의 안전을 챙긴다.

23일 국민안전처에 따르면 2015-2016 프로배구 남녀 올스타 선수들이 24일 오후 충남 천안에 위치한 중앙소방학교에 일일 입소해 심폐소생술 등 이른바 '소·소·심' 소방안전 체험을 할 예정이다.

소·소·심은 소화기, 소화전, 심폐소생술 앞 글자를 딴 만든 신조어다. 이 세 가지를 익히면 위기 상황에서 인명과 재산피해를 크게 줄일 수 있어 국민들에게 친숙하고 쉽게 익힐 수 있도록 만들었다.

문성민, 양효진 등 남녀 올스타 선수 48명이 재난 현장에서 활동하는 소방공무원을 위로하고 선수들 스스로도 위급상황에서 이를 극복하는 요령을 배우기 위해 한국배구연맹의 요청으로 중앙소방학교를 방문한다.

이들은 이날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제세동기(AED·일명 심장 전기충격기) 사용법, 소화전을 이용한 화재진압법 등을 배울 예정이다.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김봉수 기자 bskim@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