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7번째' 신라스테이, 22일 광화문에 개관

최종수정 2015.12.15 08:16 기사입력 2015.12.15 08:16

댓글쓰기

신라스테이 광화문 전경(야경)

신라스테이 광화문 전경(야경)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프리미엄 비즈니스 호텔 '신라스테이'가 서울 광화문에 진출한다. 신라스테이는 종로구 광화문 인근에 12월 22일 그랜드 오픈한다고 15일 밝혔다.

신라스테이 광화문은 인근 관공서와 대기업, 외국 대사관을 오가는 비즈니스 출장객과 실속 관광객을 위해 '합리적인 가격'과 '품격있는 서비스'로 차별화된 전략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규모는 지상 18층, 지하 4층, 총 339실이다. 호텔 전용 층은 8층부터 19층까지이며, 8층에 로비, 로비 바, 미팅룸, 비즈니스코너, 뷔페레스토랑, 피트니스센터 등이 모두 한 층에 위치해 있다. 8층 뷔페레스토랑과 8층부터 19층의 일부 객실에서는 조계사와 삼청동을 한 눈에 볼 수 있다.

인근 직장인을 위한 다양한 크기의 회의 공간과 중식 뷔페도 마련했다. 비즈니스 미팅이나 중·소규모 모임을 할 수 있는 총 4개의 미팅룸은 최대 80명까지 수용이 가능하다. 간단한 사무를 처리해야 할 때에는 비즈니스 코너를 이용하면 된다.

뷔페 레스토랑 '카페'는 108석 규모로, 주중 점심 1만6000원(10% 세금포함)으로 구성돼 직장인들의 점심식사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중식 브런치 뷔페를 운영한다. 신라호텔 뷔페 레스토랑 '더 파크뷰'의 인기메뉴와 동일한 레시피로 맛을 그대로 구현한 메뉴들을 선보인다. 주말에는 사전예약을 하면 행사의 성격이나 규모에 맞춰 다양한 형태로 꾸밀 수 있어 비즈니스 미팅장, 연회장, 회식 장소 등으로 이용할 수 있다.
'카페'는 저녁 시간 '라운지 바'로 운영되며 와인, 맥주, 간단한 안주 등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 봄과 여름에는 야외 테라스를 오픈해 스탠딩 테이블을 비치, 가볍게 와인과 맥주 등을 즐길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실내 인테리어는 '모더니즘'으로 유명한 이탈리아 출신의 세계적인 디자이너 피에로 리소니가 담당해 모던함 강조하고 공간의 실용성을 높였다. 객실에는 뛰어난 수분 흡수력과 복원력을 가진 100% 헝가리산 거위털 침구를 사용해 포근한 수면 환경을 제공한다. 욕실 내 어메니티는 천연성분으로 잘 알려져 있는 '아베다' 제품을 사용했고, 객실마다 다리미 세트와 신발 클리너를 비치했다. 세탁 서비스(요금 별도)도 합리적인 가격에 제공한다.

한편, 신라스테이 광화문은 오픈을 기념해 '그랜드 오프닝 패키지'를 선보인다. 스탠다드 객실 1박, 카페 2인 조식, 특별 선물인 신라스테이 시그니쳐 베어로 구성돼 있다. 12월 22일부터 1월31일 사이 이용할 수 있으며, 가격은 18만1000원(10% 세금별도)부터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