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족욕기 사랑’ 비 “관절염·수족냉증 때문에…”

최종수정 2015.12.07 15:19 기사입력 2015.12.07 15:19

댓글쓰기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캡처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비가 관절염과 수족냉증이 있다고 밝히며 ‘족욕기 사랑’을 드러냈다.

7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에는 비가 게스트로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비는 “춤과 액션 연기 때문에 관절염이 생겼다”며 “관절염 치료를 받다가 무릎 통증에 족욕이 좋다는 말을 듣고 족욕기를 샀는데 너무 좋다”고 말했다.

이어 “1시간 정도 (족욕을) 하고 나면 땀이 쭉 난다”며 “수족냉증도 있어서 족욕을 열심히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DJ 정찬우는 “족욕기 팔러 나왔냐”며 “아줌마 같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