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카오 원정 성매매 한국인 20대女…2억2000만원 압수

최종수정 2015.04.21 15:59 기사입력 2015.04.21 15:59

댓글쓰기

사진=아시아경제DB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마카오에서 원정 성매매를 하던 한국인들이 현지 경찰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21일 홍콩주재 한국총영사관은 마카오 경찰이 지난 19일 밤(현지시간) 마카오에서 카지노 고객 등을 상대로 성매매를 한 혐의로 한국인 여성 25명을 체포했다고 전했다.
한국인 남성 10명과 중국인 남성 8명 등 20~40대 남성 18명도 경찰에 체포돼 성매매 알선이나 성매수 여부를 조사받고 있다.

체포된 한국인 여성들의 나이는 24∼37세이며, 체포된 남성들이 7인승 차량을 이용해 카지노 고객을 대상으로 호객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또 현장에서 현금 160만 마카오 파타카(약 2억2000만원)와 거래 장부, 콘돔 등을 압수했다.
홍콩총영사관은 교민 담당 영사를 마카오 현지에 파견에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앞서 지난 1월에도 마카오 원정 성매매가 적발된 바 있다. 당시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수사대는 한국 여성들의 마카오 성매매를 알선한 유모(30)씨를 구속하고 유씨에게 성매매 여성 수십 명을 소개해 준 이모(32)씨 등 브로커 2명과 문모(28·여)씨 등 성매매 여성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