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U+, 베어링 판매사 디지털인프라 구축

최종수정 2015.04.15 09:13 기사입력 2015.04.15 09: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LG유플러스가 한국베어링판매협회와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베어링을 판매하는 회원사 1천여 곳에 인터넷 전화 등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해주기로 했다고 15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베어링 판매사들에 월 9천원에 이동전화 100분, 국내전화 3천분을 사용할 수 있는 인터넷 전화를 우선 공급한다. 또 전화를 받으면 발신자 이름과 통화 이력을 PC 화면에 보여주는 고객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LG유플러스와 베어링판매협회는 장기적으로 모바일에서 베어링을 거래할 수 있는 방안도 검토할 예정이다.

김규동 베어링판매협회 회장은 "소상공인인 회원사들에 통화요금을 아낄 수 있도록 하고,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으로 더 나은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