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국 콜택시 전화 '1333' 서울서도 이용 가능

최종수정 2014.12.14 11:00 기사입력 2014.12.14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앞으로는 서울지역에서도 국번 없이 1333번을 누르거나 전국 택시 콜 앱(App)을 이용해 손쉽게 콜택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국토교통부는 인천과 대구ㆍ대전지역에서만 서비스하던 전국 택시콜 서비스를 15일부터 서울지역으로 확대한다고 14일 밝혔다.

전국 택시콜 서비스는 기존의 택시콜 사업자를 1333번 단일번호로 연계해 고객 위치를 중심으로 가장 가까운 곳에 있는 택시를 호출해 주는 서비스다.

내년 7월부터는 부산ㆍ광주ㆍ울산에서도 서비스가 가능하며 2016년부터는 전국 모든 지역에서 이용할 수 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