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생' 박과장 김희원이 보는 디오와 임시완은?…"둘이 연기 스타일 달라"

최종수정 2014.11.20 17:44 기사입력 2014.11.20 17:44

댓글쓰기

김희원

김희원



'미생' 박과장 김희원이 보는 디오와 임시완은?…"둘이 연기 스타일 달라"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인기드라마 '미생'에서 박과정 역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배우 김희원이 엑소 멤버 디오를 언급했다. 김희원은 '미생'에서 임시완(장그래)을 괴롭히는 박과장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19일 김희원은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의 코너 '스타탐구생활'에 게스트로 등장했다.

김희원은 드라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임시완과 영화 '카트'에서 만난 엑소 디오(도경수)와 함께 연기한 소감을 말했다.

김희원은 "'카트' 영화 촬영 당시에는 디오가 엑소인지 몰랐다. 촬영장에 팬들이 모이는 걸 보고 '엑소가 이렇게 대단하구나'싶었다"며 "영화 찍고 나서 겁 먹었었다. 정말 유명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원은 영화 '카트'에서 도경수(태영)의 아르바이트비를 제대로 챙겨주지 않고 도리어 태영을 협박하는 편의점사장 역을 맡았다.

또 김희원은 엑소 디오와 임시완의 연기를 비교하며 "임시완 씨 같은 경우 굉장히 편안한 느낌이 있다. 연기를 할 때 편안하다. 하는 둥 마는 둥 한다. 하지만 굉장히 열심히 노력해 성의가 없는 건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도경수 씨는 연기를 굉장히 진지하게 대하는 것 같고 임시완 씨는 열심히는 하는데 되도록이면 긴장도 안 하고 편안하게 하려는 노력을 많이 한다"며 "둘이 좀 다른 것 같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