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씨티엘 "위변조어음은 단순사건일 뿐 회사와 무관"

최종수정 2014.11.19 14:36 기사입력 2014.11.19 14:3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위·변조 어음이 발견됐다는 소식에 주가가 약세를 보이고 있는 라이브파이낸셜 이 해당 사건은 단순 사건으로 회사 금융 거래 등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고 해명했다.

씨티엘은 19일 이번 위·변조 어음 발생 사건에 대해 해당 어음은 사고신고 처리했으며 이날 고소장도 제출할 것이라고 밝혔다.

회사 측은 "이번 사건은 회사와 무관한 단순 어음 위조사건인 데다 금액도 미미한 수준으로 회사 금융 거래, 영업활동에 아무런 문제가 없다"고 설명했다.

또 "이번 사건은 적법한 권한이 없는 자가 임의로 종이어음을 발행한 것으로 지금은 종이어음을 발행하지 않는다"며 "올해 초 자산 10억원 이상 법인사업자의 전자어음 발행이 의무화되면서 모든 어음은 전자어음 발행 방식을 시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전날 씨티엘은 1230만원의 위·변조 어음을 발견했다고 공시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