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능 후 첫 수시 논술·입시설명회 열려

최종수정 2014.11.15 21:49 기사입력 2014.11.15 21: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첫 수시 논술고사가 15일 서강대와 성균관대, 경희대, 숙명여대, 숭실대, 서울여대 등 서울지역 일부 대학에서 치러졌다.

성균관대에서는 이날 오전 8시 인문계열을 시작으로 학과에 따라 3차례에 걸쳐 논술을 실시했다. 서강대는 오전 9시부터 자연계 논술 시험을, 경희대도 오전에 자연·의학 계열에 이어 오후에는 인문 계열 논술 전형을 했다. 이외 숙명여대와 숭실대, 서울여대 등에서 수험생들이 계열별 수시 논술 시험을 치렀다.

이날 성균관대의 응시율은 67%로, 작년 69%와 비슷한 수준이었다. 시험에는 행복의 정의, 사회·경제적 불평등, 민주국가의 종교 규제에 관한 견해를 묻는 문항들이 나왔다.

경희대의 응시율은 서울캠퍼스 59%, 수원캠퍼스 51% 수준이었다.

수시 논술우수자 전형 시험을 치른 서울여대에서는 원서접수 기준 150명 모집에 8663명이 지원해 57.75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이밖에 대형 입시학원들의 입시설명회도 잇따라 열렸다. 하늘교육과 수만휘닷컴은 오전 11시께 강남구 진선여고에서, 오후 2시에는 이투스청솔과 메가스터디가 각각 노원구 재현고와 고려대에서 설명회를 열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