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이, 양악수술 후 잃어버린 3년…"보여 줄 것 많다"

최종수정 2014.11.07 13:43 기사입력 2014.11.07 13:43

댓글쓰기

신이 [사진=MBC 제공]

신이 [사진=MBC 제공]



신이, 양악수술 후 잃어버린 3년…"보여 줄 것 많다"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신이가 3년 만에 대중 앞에 모습을 드러낸다.

오는 8일 방송되는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신이가 3년 만에 방송에 출연한다.

신이는 영화 '색즉시공' '가문의 부활',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 등에 출연하며 한때 코믹하고 감칠맛 나는 연기로 대중의 사랑을 받은 배우다.

하지만 코믹한 이미지를 벗기 위해 2011년 양악 수술이라는 선택을 한 그녀는 이후 서서히 잊혀져갔다. '개성을 잃었다'는 등의 이유로 돌아선 대중의 냉대뿐이었다.
그 후 3년, 아무도 찾지 않는 배우가 된 신이가 긴 슬럼프를 털어내고 다시 배우로 일어설 준비를 하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았다.

신이는 "성형 후 생긴 비호감 이미지 탓인지 캐스팅은 번번이 무산되기만 했다"며 "아직도 하고 싶은 연기, 보여 주고 싶은 것들이 너무도 많다"라고 토로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MBC TV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는 8일 오전 8시45분 방송된다.

신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신이, 3년 동안 힘들었겠다" "신이, 앞으로 화려하게 복귀하길" "신이, 앞으로 지켜보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