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능일, 서울 대중교통 운행 증편…"'수험생 무료수송' 차량도 이용하세요"

최종수정 2014.11.07 12:13 기사입력 2014.11.07 12:13

댓글쓰기

수능일 [사진=아시아경제 DB]

수능일 [사진=아시아경제 DB]



수능일, 서울 대중교통 운행 증편…"'수험생 무료수송' 차량도 이용하세요"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201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오는 13일 지하철과 버스 등 대중교통 운행횟수가 증편된다.

서울시는 평소 오전 7시부터 9시까지인 '지하철 집중 배차시간'을 수험생의 빠른 등교와 한 시간 늦춰지는 직장인 출근시간을 고려해 오전 6시부터 10시까지로 확대하는 한편, 지하철 운행을 총 38회 늘릴 예정이다.

또한 시내버스와 마을버스도 오전 6시부터 8시30분까지 출근시간대 동안 최소 배차간격으로 운행하며, 오전 4시부터 12시까지는 개인택시 부제도 해제해 택시 약 1만 5000여대가 추가 운행할 수 있도록 한다.
서울시는 또 구청, 주민센터 등의 민, 관용 차량 800여대를 수험장 근처 지하철역과 버스정류소 등에 배치한다. 수험생은 '수험생 무료 수송'이라는 안내문이 부착된 차량을 타면 수능을 치르는 학교까지 무료로 이동할 수 있다.

몸이 불편한 수험생들을 위한 대책도 마련됐다. 몸이 불편한 수험생들이 쉽게 수험장으로 이동할 수 있도록 수능일 장애인 콜택시 473대를 수험생들에게 우선 배차한다.

또한 시를 비롯한 25개 자치구와 공사 등 산하투자기관 직원의 출근시간을 오전 10시로 평소보다 1시간 늦춰, 등교 시간대 교통 혼잡을 방치했다.

이 외에도 서울시는 영어 듣기 시험이 진행되는 오후 1시10분부터 25분간은 굴착 등 공사 소음이나 버스 등의 경적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수능일, 떨리겠다", "수능일, 두근두근", "수능일, 수능대박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