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항공, 자사 외국인 직원 초청 한국알리기

최종수정 2014.11.07 10:11 기사입력 2014.11.07 10:04

댓글쓰기

대한항공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자사 일본지역 공항 및 예약센터 직원 20명을 초청해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런 코리아 프로그램(Learn Korea Program)'을 실시했다. 사진은 6일 한국 문화 이해를 위해 명동의 김치체험관을 찾은 행사 참가자들이 한복을 입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대한항공은 지난 5일부터 7일까지 자사 일본지역 공항 및 예약센터 직원 20명을 초청해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런 코리아 프로그램(Learn Korea Program)'을 실시했다. 사진은 6일 한국 문화 이해를 위해 명동의 김치체험관을 찾은 행사 참가자들이 한복을 입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아시아경제 황준호 기자] 대한항공 은 5~7일 자사 일본지역 공항 및 서비스센터 직원 20명을 초청해 한국 문화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런 코리아 프로그램(Learn Korea Program)'을 실시했다.

이번 행사에는 국립중앙박물관 견학, 전통공예 체험 등 한국문화 체험 프로그램과 대한항공 통제센터 견학 및 서비스 아카데미 교육 등 회사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 한식 조리 체험, K-POP 댄스 교실 등도 열렸다.

이 프로그램은 외국인 직원들로 하여금 한국 문화에 대한 이해와 회사에 대한 자긍심을 높여 해외지역의 고객 서비스를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지난 2010년부터 매년 2회씩 실시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미주, 구주, 아시아 등 해외 전역의 현지 직원 222명을 초청했다.
황준호 기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