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에버랜드서 5살 남아, 손가락 절단 사고 발생…어쩌다가?

최종수정 2014.11.07 07:28 기사입력 2014.11.07 07:28

댓글쓰기

5살 남아 손가락 절단 사고[사진=연합뉴스TV 방송 캡처]

5살 남아 손가락 절단 사고[사진=연합뉴스TV 방송 캡처]


에버랜드서 5살 남아, 손가락 절단 사고 발생…어쩌다가?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에버랜드 실내 놀이기구 '오즈의 성'에서 5세 남자 어린이의 손가락이 절단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6일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5일 오후 7시께 용인 에버랜드 '오즈의 성' 안에서 김모 군이 360도 회전하는 지름 130㎝의 원형판 위에 넘어졌다.

'오즈의 성'은 그물다리, 회전 원통 등의 장애물을 통과하는 실내 놀이기구로 키 110㎝이상이면 혼자서도 들어갈 수 있도록 돼있다.

김군은 넘어지며 원형판과 바닥 사이의 1㎝틈에 손가락이 빨려 들어갔고 검지와 중지, 약지의 끝마디 중 3분 2가 절단됐다.
사고 후, 에버랜드 응급팀은 긴급히 김군을 인근 병원으로 후송했다. 김군은 급히 봉합 수술을 받았지만 검지만 봉합에 성공했고 중지와 약지는 훼손이 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관계법령과 안전규칙 등을 조사해 관계자들의 과실이 인정되면 업무상 과실치상 혐의로 입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