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건설, 월급 끝전 모아 봉사활동

최종수정 2014.10.17 10:15 기사입력 2014.10.17 10:15

댓글쓰기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장애아동 및 중증장애인 요양시설 홀트일산복지타운에서 장애아동과 함께 그림을 그리고 있다.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장애아동 및 중증장애인 요양시설 홀트일산복지타운에서 장애아동과 함께 그림을 그리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대우건설 임직원들이 월급 끝전을 모아 취약계층 지원에 나섰다.

대우건설은 16일 장애아동 및 중증장애인 요양시설인 경기도 고양시 홀트일산복지타운에 '임직원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 모금액 1000만원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벌였다고 17일 밝혔다.

이 날 대우건설 플랜트사업본부ㆍ전략기획실ㆍ재무금융실ㆍ공공영업실 임직원 66명은 시설 환경미화, 식사와 목욕 도우미, 직업재활활동 보조 등의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 캠페인은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에서 1000원 미만의 동전을 모아 마련한 기금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하는 캠페인이다. 2008년 시작해 지금까지 1억5000여만원을 홀트일산복지타운, 시립평화로운집,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등에 후원해 오고 있다.

이 날 봉사에 참여한 정한중 대우건설 공공영업실장(상무)은 "동전모아 사랑실천하기, 임직원 릴레이 봉사활동, 사회복지시설 인프라 개선, 소외계층 문화체험, 협력업체 운용 자금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와 함께 더불어 사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