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동빈 회장 "롯데월드몰, 문화적 감동주는 명소 만들겠다"

최종수정 2014.10.20 15:36 기사입력 2014.10.16 15:18

댓글쓰기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6일 잠실 롯데월드몰을 둘러보며 개장 현황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6일 잠실 롯데월드몰을 둘러보며 개장 현황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16일 잠실 롯데월드몰을 둘러보고 개장 상황을 점검했다.

롯데월드몰은 교통혼잡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 14일부터 순차적으로 개장하고 있다. 14일에 명품관 에비뉴엘 월드타워점과 롯데마트, 하이마트가 제일 먼저 문을 열었고 15일에는 아시아 최대 영화관인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 16일에는 국내 최대 규모인 롯데면세점 월드타워점과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이 차례로 오픈했다.
이날 오후 1시40분쯤 롯데월드몰 홍보관에 도착한 신 회장은 관계자들로부터 간단하게 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은 뒤 곧바로 매장으로 향했다. 에비뉴엘 월드타워점을 시작으로 면세점과 쇼핑몰, 영화관, 아쿠아리움 등 모든 시설을 꼼꼼히 둘러봤다.

신 회장은 롯데월드몰 관계자들에게 "개장 초기인 만큼 고객은 물론 인근 주민들의 불편함이 없는지도 철저히 살펴야 한다"고 당부하고 "롯데월드몰을 편리한 생활과 문화적 감동을 주는 명소로 만들어 시민과 관광객 모두에게 사랑받는 곳이 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