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승환, 巨人도 침몰시켰다… 변함없는 '돌직구'에 日언론 반응이…

최종수정 2014.10.16 11:12 기사입력 2014.10.16 11:08

댓글쓰기

오승환 [사진제공=gettyimages]

오승환 [사진제공=gettyimages]

썝蹂몃낫湲 븘씠肄

오승환, 巨人도 침몰시켰다… 변함없는 '돌직구' 행보에 日언론 반응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돌부처' 오승환(32·한신)이 일본 진출 이후 첫 시즌만에 클라이막스 시리즈에 진출한 가운데, 변함없는 묵직한 돌직구를 선보이며 위용을 떨치고 있다.
오승환은 클라이막스 시리즈(CS) 3경기 연속 무실점을 행진을 이어가며 믿음직스러운 마무리 투수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한신타이거스의 오승환은 15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4 일본프로야구 센트럴리그 CS 파이널 스테이지 요미우리와의 1차전에서 1이닝 1탈삼진 1볼넷 무실점으로 팀의 4-1 승리를 가볍게 지켰다.

요미우리와의 파이널스테이지는 센트럴리그 우승팀인 요미우리가 1승을 안고 시작한다. 조금은 불리한 상황속에서, 한신은 오승환의 맹활약 끝에 값진 승리를 따내며 1승 1패로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오승환은 지난 히로시마와의 CS 퍼스트 스테이지에서도 팀의 소방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그는 2경기에서 4이닝 1피안타 5탈삼진 무사사구 무실점 완벽투를 선보이며 한신의 첫 파이널 스테이지 진출을 이끄는 일등공신 역할을 했다. 특히, 오승환은 지난 12일 무려 3이닝을 던졌음에도 무실점 행보를 이어갔다.

거인을 잠재운 오승환의 활약에 일본 언론의 칭찬은 끊이지 않았다. 산케이스포츠는 15일 경기 직후 온라인판에서 "12일 퍼스트 스테이지 2차전에서는 3이닝을 무실점으로 억제하는 등 수호신의 존재감이 커지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오승환은 이 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정규)시즌에서처럼 똑같이 하고 있다. 변함이 없다"고 담담히 소감을 전했다.

오승환 동영상의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오승환 동영상, 역시 돌직구 위용은 남달라" "오승환 동영상, 정말 멋있다" "오승환 동영상, 무리가 없나봐" "오승환 동영상, 거인이 아무것도 못하네" "오승환 동영상, 힘들지도 않나?" "오승환 동영상, 돌직구 소나기 너무 좋다" "오승환 동영상, 정말 굿"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