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장백지, 사정봉·왕페이 재결합 소식에 "10여 년의 세월 무의미해"

최종수정 2014.09.23 21:43 기사입력 2014.09.23 21:43

댓글쓰기

사정봉 [사진출처=샤오린 : 최후의 결전(2011)스틸컷]

사정봉 [사진출처=샤오린 : 최후의 결전(2011)스틸컷]

썝蹂몃낫湲 븘씠肄


장백지, 사정봉·왕페이 재결합 소식에 "10여 년의 세월 무의미해"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중국 배우 장백지가 전 남편인 배우 사정봉과 가수 왕페이의 재결합 소식에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여 화제다.

중국의 한 언론매체에 따르면 사정봉은 장백지와 결혼하기 전인 2004년에 연인이었던 왕페이와 결별 후, 10여년 만인 최근 재결합했다. 두 사람은 아파트에서 밀회를 즐기는가 하면 키스하는 장면까지 포착돼 화제가 됐다.

이에 장백지는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보도에 따르면 장백지는 전 남편인 사정봉과 왕페이의 열애 소식에 눈물을 쏟으며 그를 맹비난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백지는 "사정봉이 새롭게 연애를 시작했다는 소식을 믿을 수 없다. 내가 사정봉과 함께한 10여 년의 세월이 무의미하게 느껴진다. 내가 만약 그 때로 돌아갈 수 있다면 다 바꾸고 싶다"면서 "사정봉은 나와의 결혼생활을 비롯해 두 아들에게 관심을 두고 있지 않다. 특히 그는 바쁘다는 이유로 아이들을 멀리하고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장백지와 사정봉은 지난 2005년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었다. 그러나 2008년 장백지는 배우 진관희와의 섹스 스캔들로 물의를 일으켜 사정봉과 합의 별거했으며, 두 사람은 2011년 끝내 이혼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