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애플 주가 100달러 돌파…사상 최고치(상보)

최종수정 2014.08.20 07:02 기사입력 2014.08.20 05:46

댓글쓰기

애플 주가 추이

애플 주가 추이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 19일(현지시간) 뉴욕 주식시장에서 애플 주가가 100달러를 돌파했다.

19일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이날 애플 주가는 전일 대비 1.4% 상승한 100.53달러에 마감했다. 사상 최고가다.

애플 주가가 100달러대를 회복한 것은 지난 6월 7대1 주식분할 이후 처음이다. 애플은 주식분할 전인 2012년 9월19일 주가가 100.30달러로 당시 사상 최고가 기록을 남겼었다.

애플 주가는 올해에만 25%나 상승하며 승승장구하는 모습이다.

애플의 주가 상승에는 잇단 신제품 출시에 따른 매출 신장 기대감이 한몫 했다.
애플은 삼성전자·HTC 스마트폰과 경쟁하기 위해 더 커진 화면의 '아이폰6'을 오는 9월 출시할 예정이다. 또 스마트워치인 '아이워치'도 올해 안으로 공개할 전망이다.

모건스탠리는 아이워치가 판매 첫해에만 6000만대 이상이 팔릴 것으로 낙관했으며 이로인해 2015 회계연도 매출이 90억달러가량 늘어나는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진단했다.

애플의 호실적도 주가 상승을 돕고 있다. 애플은 회계연도 3분기(4~6월)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12% 늘어난 77억4800만달러, 주당 1.28달러를 기록하며 투자자들의 기대를 만족시켰다.

애플의 주가 상승은 팀 쿡 최고경영자(CEO)에 대한 믿음으로 해석되기도 한다.

쿡 CEO는 배당이나 자사주 매입을 통해 회사의 넘쳐나는 현금을 주주들에게 나눠주는 것에 인색하지 않으며 활발한 기업 인수합병(M&A)을 통해 애플의 영역을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

애플은 회사를 설립했던 스티브 잡스가 2012년 사망하고 아이폰 판매가 부진하자 애플 시가총액이 3분의 1가량 쪼그라드는 위기를 겪었다. 당시 쿡 CEO는 잡스와 일거수일투족이 비교를 받았으며 언제나 잡스의 그늘 아래 있다는 혹평을 받기도 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