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S25 "도시락 밥맛이 달라집니다"

최종수정 2014.08.14 09:06 기사입력 2014.08.14 09:06

댓글쓰기

GS25, 이달부터 모든 도시락에 쓰이는 쌀 변경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 GS25가 미미(米米)한 변화로 도시락 밥맛에 혁명을 일으킨다.

GS리테일 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14일부터 도시락 밥을 짓는 쌀을 전격 변경한다.
GS25가 앞으로 도시락 밥을 짓는데 사용할 쌀은 '탑라이스'로 농촌진흥청에서 지역별로 엄선된 가장 좋은 쌀을 홍보하기 위해 별도로 개발해 운영하는 브랜드다.

탑라이스는 쌀알의 깨짐이나 색 등이 바래지 않고 병충해를 입지 않은 최고 품질의 쌀을 일컫는 '완전립' 비율이 95% 이상인 쌀로 기존 완전립 비율 84% 이상의 쌀을 사용하던 GS25가 밥맛 혁명을 위해 보다 고품질 쌀을 사용하기로 결정한 것.

GS25는 그동안 전 해 가을 수확한 고품질 쌀만을 농협에서 공급받아 도시락 밥을 지어왔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품질을 한 단계 높인 탑라이스로 변경하게 된 것은 밥맛에 민감한 한국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밥맛 당기는 도시락을 제공하기 위해서다.
쌀 변경 후 첫 신제품도 출시된다. GS25는 따뜻한 밥 위에 얹어 먹었을 때 가장 맛있는 맛을 느낄 수 있는 잘 구운 스팸과 칠리소스로 맛을 낸 소시지를 즐길 수 있는 스팸 & 칠리소시지 도시락을 선보인다.
GS25, 탑라이스 사용한 스팸구이&칠리소시지 도시락 출시

GS25, 탑라이스 사용한 스팸구이&칠리소시지 도시락 출시


GS25는 스팸과 칠리소시지라는 메인 반찬 외에도 계란후라이, 버터감자볶음과 브로콜리, 볶음김치 등 3종의 사이드 메뉴를 구성해 스팸과 소시지의 풍미와 함께 다양한 밑반찬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가격은 3800원.

GS25는 이번에 출시한 스팸 & 칠리소시지 도시락 외에도 기존에 운영중인 불고기 & 김치제육도시락, 야채고기말이 & 닭볶음 도시락과 같이 두 가지 메인 반찬으로 구성된 상품을 지속 출시해 다양한 맛을 즐기기를 원하는 고객의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다.

양호승 GS리테일 편의점 도시락MD는 "편의점 도시락에 대한 고객들의 눈높이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밥맛 혁명을 통해 고객들의 입맛을 사로잡기 위해 쌀 변경을 결정하게 됐다"며 "쌀의 품질을 높여 밥맛을 개선한 작은 변화가 도시락 전체의 맛을 끌어올리는 큰 차이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