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주',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7위…극장가에 로맨스 돌풍 불까

최종수정 2014.06.13 07:24 기사입력 2014.06.13 07:24

댓글쓰기

영화 '경주' 포스터 /인벤트스톤 제공

영화 '경주' 포스터 /인벤트스톤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배우 신민아와 박해일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 영화 '경주'가 개봉 첫날 박스오피스 7위에 올랐다.

1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경주'는 전날인 12일 전국 316개 스크린에서 7898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경주'는 천년고도 경주에서의 수상하면서도 설레는 만남을 담은 영화다. 7년 전 보았던 춘화를 찾아 충동적으로 경주로 향한 수상한 남자 최현(박해일 분)과 우아하지만 엉뚱한 매력을 가진 찻집 아리솔 주인 공윤희(신민아 분)의 이야기를 그린다.

세계 3대 영화제인 칸 영화제, 베를린 국제영화제, 베니스 국제영화제를 비롯해 해외 유수 영화제를 석권한 '시네아스트' 장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한편 이날 박스오피스 정상은 9만8121명의 관객을 동원한 '엣지 오브 투모로우'가 차지했다. 2위는 5만6643명의 관객을 끌어 모은 '끝까지 간다'가 올랐다.
유수경 기자 uu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