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임종석 前의원, 서울시 정무부시장 내정(종합)

최종수정 2014.06.11 16:22 기사입력 2014.06.11 16:22

댓글쓰기

임종석 전 국회의원

임종석 전 국회의원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서울시는 공석인 정무부시장에 16·17대 국회의원을 지낸 임종석(48) 남북경제문화협력재단 이사장을 내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임 내정자는 최근 6·4 지방선거 때 박원순 서울시장 캠프에서 총괄팀장으로 활동했다.

정무부시장은 시장을 보좌해 국회·시의회·언론·정당과 시의 업무를 협의하는 직위로 시장이 임명하는 지방정무직(차관급)이다.

임 내정자는 "박 시장의 '조용한 선거' 캠페인을 보고 많은 것들을 깨달았으며 낮고 조용하게 다시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시는 또 정책특보실을 정책수석실로 격상하고 안전·복지·창조경제 등 민선 6기 핵심과제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무수석은 국회·시의회와의 협력 역할, 비서실장은 일정 기획과 메시지 작성 역할을 담당한다.

정책수석에는 서왕진 전 비서실장, 공석이었던 정무수석에는 김원이 전 정무보좌관, 비서실장에는 천준호 전 기획보좌관이 내정됐다.

내정자들은 신원조사 등 절차를 거쳐 박 시장이 곧 임명할 계획이다.

박 시장은 미디어특보실은 시민소통기획관에 편입하되, 대변인은 행정직 공무원으로 유지하는 방안 등을 고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부시장단 일부와 서울메트로 사장, 도시철도공사 사장 등의 인사도 이어질 것으로 알려졌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