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 3선 성공…88.7% 압승

최종수정 2014.06.05 10:09 기사입력 2014.06.05 05: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목인 기자]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이 3일 치러진 대통령 선거에서 88.7%의 득표율을 기록해 3선에 성공했다고 자라드 라함 시리아 국회의장이 4일(현지시간) 밝혔다.

하산 알누리 후보와 마헤르 하자르 후보는 각각 4.4%, 3.2%의 득표율을 얻는 데 그친 것으로 전해졌다.

헌법재판소는 총 1584만5575명의 유권자 가운데 1163만4412명이 선거에 참여해 투표율이 73.42%에 달했다고 발표했다.

4년째 내전이 이어지고 있는 시리아에서 올해 대선 투표는 반군이 점령한 북부와 동부지역을 제외하고 알아사드 정권이 통치하는 지역에서만 실시됐다. 이에 따라 반군 측은 대선이 '코미디'에 지나지 않는다며 합법성이 없다고 비난하고 있다.

2012년 헌법 개정으로 수십 년 만에 처음으로 대선에 3명의 후보가 나섰지만, 알아사드의 3선은 일찌감치 예견된 결과였다.
알아사드가 대선에서 승리함으로써 자신의 지지기반을 확대하고 권력을 포기하지 않을 것임을 보여줬다.


조목인 기자 cmi072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