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충곤 화순군수 당선자 "마음의 담장을 허물겠다"

최종수정 2014.06.05 02:04 기사입력 2014.06.05 02:04

댓글쓰기

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새정치민주연합 구충곤 새정치민주연합 화순군수 당선자가 부인과 함께 기뻐하고있다. 사진제공=구충곤 화순군수 선거캠프

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새정치민주연합 구충곤 새정치민주연합 화순군수 당선자가 부인과 함께 기뻐하고있다. 사진제공=구충곤 화순군수 선거캠프


“변화를 선택한 화순군민의 위대한 승리”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새정치민주연합 구충곤 새정치민주연합 화순군수 당선자는 5일 "화순이 새로 태어났다"며 "이번 승리는 '화순을 바꿔야 한다'는 깨어 있는 양심, 행동하는 양심을 가진 7만 화순 군민의 승리"라고 소감을 밝혔다.

구 당선자는 "화순을 바꾸고, 대한민국을 바꾸라는 군민들의 준엄한 명령이라고 생각한다"며 "오랫 동안 준비해 온 '명품화순'의 비전을 통해 화순을 전국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고장으로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특히 교육과 문화 등 화순 발전을 위한 100년 대계를 실현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또 “훌륭한 문화유산을 미래 성장산업으로 집중 육성해 화순을 문화중심 도시로 가꾸겠다”고 밝혔다.
'명품화순'을 만들기 위해 선거 운동 과정에서 있었던 갈등과 반목도 끌어안고 갈 것을 약속했다.

구 당선자는 "갈등과 분열로 얼룩진 상처를 치유해서 군민들이 바라는 통합과 화합의 시대를 열겠다"며 "이것이 군민들이 준 명령이자 책무라고 생각한다. 더 이상 군민들이 정치인을 걱정하는 화순을 만들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새정치민주연합 구충곤 새정치민주연합 화순군수 당선자가 부인과 화순군천 실과장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구충곤 화순군수 선거캠프

6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새정치민주연합 구충곤 새정치민주연합 화순군수 당선자가 부인과 화순군천 실과장들이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제공=구충곤 화순군수 선거캠프


이어 "경쟁 후보들의 좋은 공약도 검토해 꼭 필요한 정책이라고 생각되면 군정에 반영하겠다"며 "먼저 마음을 열고 귀를 뚫고 마음의 담장을 허물겠다"고 말했다.

구 당선자는 또 "'명품화순' 그 희망찬 대열의 선봉에 서겠다"며 "다시 한 번 군민 여러분의 성원에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구 당선자는 조선대 경영학과를 졸업했으며 조선대 첨단해상운송시스템공학과를 졸업, 공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전남도립대학교 총장과 전남도의회 예산결산 특별위원장, 광주평화 아카데미 포럼 대표, 민주당 전남도당 부위원장 등을 역임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