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이학봉 전 안기부 차장 별세

최종수정 2014.05.25 20:31 기사입력 2014.05.25 20: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진희 기자] 신구부 쿠데타 주역 중 한 명인 이학봉 전 국가안전기획부 제2차장이 24일 오전 0시30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76세.

고인은 1979년 12·12 군사 반란 때 정승화 당시 육군참모총장을 수사하는 등 신군부의 실세 중 하나로 쿠데타 성공에 일조했다. 그는 1980년 5월 보안사 대공처장으로 5·17 쿠데타 당시 정치인과 학생들에 대한 체포 조사를 총지휘한 제5공화국의 실세였다. 이 전 차장은 1980년 육군 준장으로 예편해 청와대 민정수석과 안기부 제2차장을 지냈고, 민정당 국책조정위 상임위원을 거쳐 13대 국회의원(경남 김해)을 역임했다.

유족으로는 배우자 이설혜 씨와 장남 일형, 차남 세형 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삼성병원 장례식장 15호실(02-3410-6915), 발인은 27일 8시30분이다.


오진희 기자 valer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