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대호, 두 경기 만에 홈런포 재가동…시즌 4호

최종수정 2014.05.01 21:27 기사입력 2014.05.01 21:27

댓글쓰기

소프트뱅크 호크스 이대호[사진=정재훈 기자]

소프트뱅크 호크스 이대호[사진=정재훈 기자]


[아시아경제 나석윤 기자]소프트뱅크 호크스의 이대호(32)가 두 경기 만에 시즌 4호 홈런을 쏘아올렸다.

1일 일본 고베 호토모토필드에서 열린 2014 일본 프로야구 오릭스 버팔로스와의 원정경기에 4번 타자겸 1루수로 선발 출전, 6회 세 번째 타석에서 왼쪽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홈런을 터트렸다.
오릭스 선발 기시다 마모루를 상대로 볼카운트 1-1에서 시속 133㎞ 3구째 직구를 공략, 타구를 왼쪽 담장 밖으로 보냈다. 지난달 29일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열린 오릭스와의 홈경기 이후 두 경기 만에 터진 홈런이다. 특히 올 시즌 기록한 4개 홈런 중 3개를 오릭스와를 상대로 때려냈다.

이대호는 1회 2사 2루에서 나선 첫 타석에서 6구 승부 끝에 볼넷을 골라 1루를 밟았다. 3회 두 번째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에 그쳤고, 6회 홈런 뒤 8회 타석 때는 3루수 방면 병살타로 물러났다. 이날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한 이대호는 시즌 타율을 종전 0.289에서 0.290으로 끌어올렸다.

한편 이대호의 활약 속 소프트뱅크는 오릭스는 4-0으로 꺾고 전날의 패배를 설욕했다.
나석윤 기자 seokyun198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