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 팝스타 저스틴 비버 야스쿠니 신사 참배 …팬들 "멍청하다"

최종수정 2014.04.23 16:05 기사입력 2014.04.23 16:05

댓글쓰기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해 논란이 됐다.(사진:저스틴 비버 인스타그램)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해 논란이 됐다.(사진:저스틴 비버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美 팝스타 저스틴 비버 야스쿠니 신사 참배…팬들 "멍청하다"

세계적인 팝스타 저스틴 비버가 일본 야스쿠니 신사 참배 사진을 올려 논란이 일고 있다.

23일 저스틴 비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당신의 축복에 감사합니다(Thank you for your blessings)"라는 문구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저스틴 비버는 지인과 함께 일본 야스쿠니 신사 앞에서 두 손을 모으고 고개를 숙인 채 참배를 하고 있다.

이에 전 세계 팬들은 분노했다. 팬들은 해당 게시글에 각종 욕설과 "멍청하다" "네가 방문한 곳이 어떤 곳인지 알고 있긴 한거냐"라는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편 일본 야스쿠니 신사는 일본 군국주의의 상징으로 태평양 전쟁 A급 전범들의 혼령을 추모하는 위패가 담긴 곳이다. 작년 12월 일본의 총리인 아베가 공식적으로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해 국제적인 비난을 받은 바 있다.

저스틴 비버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저스틴 비버, 그렇게 안 봤는데" "저스틴 비버, 노래는 좋은데" "저스틴 비버, 경솔한 행동이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