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날씨]전국 봄비…수도권 초여름 더위 올듯

최종수정 2014.03.25 21:05 기사입력 2014.03.25 21: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수요일인 26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서울·경기와 강원도에 새벽에 한 두 차례 비가 올 전망이다.

기상청은 25일 "현재 남부지방에서 내리는 비는 점차 확대돼 저녁에 충청남북도, 늦은 밤에는 서울·경기와 강원 영서에서도 비가 오는 곳이 있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이 비는 내일까지 이어지겠다. 서울은 새벽 한 때, 경기 남부와 강원 남부는 새벽에서 아침 사이 한 두 차례 비가 올 것으로 보인다. 충청 이남과 경상도는 낮부터 비가 그치기 시작해 밤부터는 전국이 점차 맑아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 남부지방(경북북부 제외)의 경우 10~50㎜, 제주 산간에는 6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충청도, 경북 북부, 울릉도·독도는 5~20㎜, 서울·경기 남부, 강원 남부는 5㎜ 안팎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당분간 평년 기온을 웃돌며 따뜻하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청주·광주·강릉 12도, 춘천 10도, 대전·대구·전주 11도, 부산 13도, 제주 14도의 분포를 보일 전망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1도, 춘천 22도, 강릉·대전 18도, 청주 19도, 대구·광주 16도, 전주·부산·제주 17도 등으로 평년보다 10도나 더 오르겠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