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함평경찰, 착한운전마일리지· 교통문화지수 향상을 위한 MOU 체결

최종수정 2014.02.13 14:27 기사입력 2014.02.13 14:27

댓글쓰기

함평경찰, 착한운전마일리지· 교통문화지수 향상을 위한 MOU 체결

[아시아경제 노해섭 ]전남 함평경찰서(서장 강칠원)는 13일 경찰서 3층 대회의실에서 함평경찰서장·한국도로공사 함평지사장, 한국수자원공사 수도관리단장 및 각 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선진교통문화 확산을 위한 한국도로공사·한국수자원공사와 ‘착한운전 마일리지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강칠원 함평경찰서장은 “착한운전 마일리지제는 본질적으로 교통법규준수 정착을 유도하기 위한 제도이며, 1년 동안 본인과의 약속을 지킴으로써 교통문화의식이 성숙되고 이 성숙된 의식이 확산되어 선진교통문화가 정착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김주성 한국도로공사 함평지사장은 “차량의 증가로 인하여 우리에게 많은 편의를 주는 반면에 역기능으로 교통사망사고가 많아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라면 기본적인 교통법규를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이범욱 한국수자원공사 수도관리단장은 “도로에 길이 있듯이 수자원공사도 물길이 있다. 길의 소통이 중요하듯이 이번 기회로 인하여 교통문화의식을 성숙시켜 원활한 길 소통이 되길 원한다”고 덧붙였다.

착한운전 마일리지제는 운전면허를 보유한 운전자가 무위반·무사고 준수서약서를 경찰에 접수하고 서약서를 접수한 날로부터 1년간 무위반 및 무사고 한 경우 운전면허 10점의 특혜점수를 주게 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