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골프토픽] 우즈의 적수 "1위는 미켈슨~"

최종수정 2013.10.11 08:36 기사입력 2013.10.11 08:36

댓글쓰기

 타이거 우즈.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타이거 우즈.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손은정 기자]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미국)의 적수는?

미국 골프닷컴은 10일(한국시간) '우즈의 적수들'이라는 제목으로 그동안 우즈를 괴롭혀 온 인물 또는 단체 가운데 필 미켈슨(미국)을 1위로 꼽았다. "2004년 라이더컵에서 둘이 팀을 이뤄 2패를 당한 이후 같은 팀이 된 적 없는 사이"라며 "2003년에는 미켈슨이 우즈의 골프용품에 대해 비판적인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고 전했다. 지금도 세계랭킹 1위와 3위에서 라이벌 관계가 지속되고 있다.

두 번째 적수는 2004년부터 2010년까지 우즈의 코치를 맡았던 행크 헤이니(미국)가 지목됐다. 헤이니는 지난해 우즈와 함께했던 시절을 되돌아 본 '큰 실수(Big Miss)'라는 책을 발간하면서 우즈와의 관계가 악화됐다. 3위는 세르히오 가르시아(스페인)다. 지난 5월 플레이어스챔피언십에서도 가르시아가 자신의 샷이 잘못되자 우즈 탓을 하는 등 신경전을 벌였다.

4위는 헤이니 이전의 코치였던 부치 하먼(미국), 5위는 전 캐디 스티브 윌리엄스(뉴질랜드)다. 6위는 우즈의 '섹스스캔들'을 만천하에 공개한 타블로이드판 신문, 7위는 골프 관련 매체들이 꼽혔다. 8위에는 2006년 2월 우즈와의 매치플레이를 앞두고 승리를 장담했다가 9홀 차 완패를 당한 스티븐 에임스(캐나다), 9위는 '가는 세월', 10위는 메이저 최다승 기록(18승) 보유자 잭 니클라우스(미국)가 이름을 올렸다.
손은정 기자 ejs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