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갤럭시S5, 메탈 케이스 적용?…"삼성-대만업체 협상중"

최종수정 2013.09.24 07:26 기사입력 2013.09.24 07:26

댓글쓰기

바클레이스 "애플·HTC에 메탈 공급한 대만 캐처, 삼성에 메탈 공급 논의…최종 결정만 남아"

갤럭시S5, 메탈 케이스 적용?…"삼성-대만업체 협상중"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가 내년 상반기 출시할 갤럭시S5에 처음으로 메탈 소재를 적용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3일(현지시간) 대만 타이페이 타임즈에 따르면 글로벌 은행 바클레이스는 주요 스마트폰 제조사에 메탈 케이스를 공급하는 대만 캐처가 삼성전자와 부품 공급 협상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캐처는 애플 맥북에어, 아이패드 미니와 HTC 스마트폰에 메탈을 납품한 업체다. 현재 협상이 상당 부분 진척됐으며 삼성전자가 최종 결정만을 남겨둔 상태로 전해졌다.

그동안 삼성전자는 스마트폰에 메탈 소재를 적용하는 방안을 고민해왔다. 갤럭시S 시리즈는 플라스틱 케이스를 채택해 메탈 소재를 적용한 아이폰과 비교해 값싼 이미지가 크다는 지적을 받았기 때문이다. 대량 생산과 단가 문제로 매번 플라스틱을 적용했지만 삼성전자는올초 출시한 갤럭시S4에 메탈 느낌을 주는 플라스틱을 적용해 소재에 대한 고민이 상당함을 드러냈다. 삼성전자는 이달초 공개한 갤럭시노트 3에도 가죽 느낌이 나는 플라스틱 케이스를 채택했다.

버클레이스측은 "캐처는 삼성전자에 메탈 케이스를 공급하는 주요 협력사 중 한 곳으로 내년에 삼성전자에 1000만~3000만개의 물량을 공급할 수 있다"며 "가격 협상에 따라 내년 1분기에 최종 결정이 나올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신정환 "아파트 3~4채+빌딩…좀 살았다"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