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스콤, '불황기 고통분담' 한시적 서비스이용료 면제

최종수정 2012.11.06 10:15 기사입력 2012.11.06 10: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코스콤은 금융투자회사를 대상으로 유상 제공 중인 자본시장 IT서비스 이용료를 한시적으로 면제하는 '금융투자업계 불황 타개 지원 방안'을 시행한다고 6일 밝혔다.

지원 방안에 따르면 코스콤은 금융투자업계 증권·선물회사 대부분이 이용하는 통합보안관제 이용료 1년분과 증권망·전송망 등 일부 서비스에 대한 올 연말 2개월분 이용료 등 총 140억원 규모를 면제키로 했다.

코스콤 관계자는 "코스콤 역시 업계 불황 여파로 올해 영업이익 축소가 예상됨에 따라 원가 절감 및 경상경비 삭감 등 허리띠를 졸라매야 하는 상황이지만, 상생 차원에서 더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금융투자업계와 고통을 나누고자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말했다.

코스콤이 자본시장 IT서비스 이용료 조정을 통해 금융투자업계를 지원하는 것은 지난 2003년 이후 이번이 5번째다.

우주하 코스콤 사장은 "향후에도 경영효율화를 통한 원가 절감, 품질 제고 및 대고객 서비스 개선 등으로 업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관기관인 한국거래소와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 5월 금융투자업계 지원을 위해 거래 수수료를 20% 인하한 바 있다.


김유리 기자 yr61@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